상단여백
HOME 이단.사이비 은혜로교회(신옥주)
예장통합,“은혜로교회 신옥주씨 이단성 있다”결론최바울(인터콥)은 '예의주시 및 참여 자제'유지
[예장통합총회 셋째날 1신]
예장통합총회(총회장 이성희 목사)는 28일 안산제일교회(고훈 목사)에서 열린 제101회 총회 셋째날 회의에서 ‘은혜로교회 신옥주씨(사진)는 이단성이 있다’고 결의했다. 통합총회 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(이대위)는 총대들을 대상으로 한 보고에서 “신옥주씨는 자의적이고 독단적인 성경관을 가지고 있으며 기성교회를 비난하고 자신을 차별화하고 있다”면서 “총회 소속 목회자나 성도들은 그의 집회 참석이나 동영상 시청 등 일체의 참여와 교류를 엄격히 금해야 할 것으로 판단된다”고 결론을 내렸다.

통합총회는 또 최바울(인터콥)씨에 대해 ‘예의주시 및 참여 자제’를 유지키로 했다. 

한편 이미 철회된 ‘이단해지 특별사면’ 대상에 포함된 이명범씨에 대해서는 이대위 연구 결론을 채택하지 않기로 했다.  따라서 이씨는 현행대로 예장통합 교단에서 규정한 이단 인사로 유지된다.

박재찬 기자 jeep@kmib.co.kr

목회와진리수호  munjettl@naver.com

<저작권자 © 목회와진리수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목회와진리수호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